지난 4월 22일~23일, 생물정보팀은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국제협력관에서 열린 2009 대한 환경 위해성 보건 과학회 춘계 워크샵에 다녀왔습니다.

비바람이 그치고 청명하게 개인 날씨의 KIST 국제협력관을 찾아가는 길은 파릇파릇한 봄내음으로 가득하여 발걸음이 가벼웠습니다. 아침 일찍부터 멀리서 찾아오신 많은 분들을 위하여 준비된 다과들은 주최 측의 세심한 배려가 돋보였습니다. 이번 워크샵과 교육프로그램에는 정말 많은 연구자들의 학문에 대한 열정으로 진행되었고, 발표가 끝나고서도 학회장 밖의 플로어에서의 개별 질문공세와 답변을 듣는 모습을 보면서 이 분야의 관심이 새삼 대단함을 느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첫째 날 열린 워크샵은 환경 위해성과 환경 보건 분야의 차세대 미래 기술을 위하여 '나노물질의 최신 위해성 평가기법'과 '환경독성물질의 검출에서 signal transduction 및 omics까지'라는 두 가지 큰 테마로 진행되었습니다. 나노물질에 대한 물리화학적 특성을 이용한 기작, 환경에 미치는 영향 및 나노기술의 전망까지 전반적인 나노 물질의 위해성 평가 기법에 대한 내용을 바탕으로 구성된 첫 번째 테마의 오전 워크샵이 진행되었고, 이어서 각 환경에서의 환경독성물질의 검출과 이를 이용한 genomics, proteomics 전략 기법을 다루는 내용으로 구성된 오후의 두 번째 테마를 통해 나노물질의 위해성과 환경독성물질 검출에 대한 기본 개념과 평가 기법을 습득할 수 있었습니다.

이튿 날, 교육 프로그램에서는 최신 환경 보건 위해성 평가기법이라는 주제로 환경 위해성 노출평가 개론은 물론 여러 환경(미생물, 환경생태, 해양 생물, 독성유전체 등) 위해성 평가에 대한 최신 실험 기법들의 소개되었고, 전날의 워크샵과 연관되어 기초적인 내용에서부터 관련분야에 응용하여 연구되어야 할 것들도 많음을 다시 한번 깨닫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또한 교육을 끝마치고 수여된 교육 수료증은 이틀간의 학문 교류에 대한 시간을 더욱 뜻깊게 만들어 주었습니다.

이제 시작에 불과한 나노물질의 위해성 평가 및 차세대 환경 위해성 평가 기법은 앞으로 꾸준한 관심 대상이 될 것은 확실한 사실이며, 이제 시작하는만큼 결과에 대한 시행착오도 많이 겪을 것입니다. 이렇게 분석된 쏟아지는 데이터들과 정보들은 합당한 솔루션들이 제공되어야만 할 것이고, 그 주축에는 우리 (주)인실리코젠이 항상 자리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노력해야 할 것이라 말씀드리며, 이틀 간에 걸친 학회 참석의 후기를 마칩니다.

Posted by 人Co

2009/05/19 14:58 2009/05/19 14:58
Response
No Trackback , No Comment
RSS :
https://www.insilicogen.com/blog/rss/response/16

Trackback URL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 Previous : 1 : ... 339 : 340 : 341 : 342 : 343 : 344 : 345 : 346 : 347 : ... 357 : Next »